재단활동 복지재단

LG복지재단, 인천 서구 구립어린이집 기공식 개최

인천서구1

LG가 8번째 ‘지자체 기증’ 친환경 어린이집을 인천 서구에 짓는다.

LG복지재단(대표이사 구본무)은 16일 인천 서구 가정 공공주택지구에서 LG가 건축해 인천 서구에 기증하는 어린이집의 기공식을 개최했다.

내년 초 완공 예정인 이 어린이집은 LG가 16억원, 인천 서구가 3.5억원 등 총 19.5억원을 투자해 지상 2층, 연면적 950m2 규모로 어린이 약 110명을 보육할 수 있다.

특히 ▲천연원료 바닥재와 벽지, 고효율 단열재 및 창호 등 LG하우시스의 친환경 건축자재 ▲가전기기, 조명 등을 실시간으로 제어해 전기사용 절감이 가능한 LG유플러스 사물인터넷 서비스 등을 활용해 에너지 효율을 높인 친환경 어린이집으로 건축된다.

또 홈CCTV ‘맘카’를 비롯, 가스밸브, 출입문 등 내부시설을 모니터링할 수 있는 시설로 보다 안전한 보육환경을 구축할 예정이다.

 

인천서구4

LG복지재단은 일하는 여성들의 육아 부담을 덜어주고, 우리 사회의 저출산 문제 해결도 지원하기 위해 ’07년부터 연간 15억 원 이상을 지원, 매년 지방자치단체 한곳에 어린이집을 건립하여 기증하고 있다.

현재까지 파주, 구미, 오산, 여수, 청주, 서울 금천구, 천안 등 7개 지방자치단체에 친환경 어린이집을 건립·기증해왔다.

이들 어린이집에서 현재 900여명의 어린이들을 돌보고 있으며, 이 가운데 ‘워킹맘’ 비율이 최대 90% 정도로 일하는 여성들의 육아와 경제활동 병행을 돕고 있다.

이날 기공식에는 강범석 인천 서구청장, 정윤석 LG복지재단 전무 등 인천 서구 및 LG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정윤석 LG복지재단 전무는 “수출산업단지가 위치한 인천 서구는 젊은 인구의 유입이 꾸준히 늘고 있어 보육시설 확대가 필요한 곳”이라며 “수준 높은 보육시설로 저출산과 일하는 여성의 경력단절 문제를 해결하는데 힘을 보탤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