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글로벌네비게이션 바로 가기 사이트맵 바로 가기

NEWS

LG의 공익재단에서 진행되는 다양항 활동소식에 대해 알려드립니다.

의인상4

LG복지재단(대표이사 구본무)은 지난 8일 강원도 삼척 초곡항 인근 교량 공사 현장에 고립된 근로자들을 구조하는 과정에서 파도에 휩쓸려 순직한 故 박권병(30) 순경과 故 김형욱(38) 경사에게 ‘LG 의인상’을 수여하고 상금 각 1억원씩을 전달키로 했다.

박 순경과 김 경사를 비롯한 해경 특공대원 4명은 풍랑주의보가 발효되고, 3미터가 넘는 높은 파도가 일고 있는 상황에서 갯바위에 고립된 근로자 4명 중 2명을 구조한 뒤 다시 구조를 위해 진입하던 중 갑자기 덮친 너울성 파도에 휩쓸려 바다에 빠졌다.

박 순경은 의식이 없는 상태로 구조되어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숨졌으며, 김 경사는 11일 오전 실종 나흘 만에 발견됐다.

故 박권병 순경과 故 김형욱 경사는 힘든 임무에도 항상 앞장서고 솔선수범해 지난해 국민안전처장관 표창을 받는 등 동료들로부터 신뢰받는 해경특공대원이었다. 특히, 박 순경은 임신 7개월의 아내와 세 살배기 딸이 있어 주변을 더 안타깝게 하고 있다.

LG 관계자는 “어렵고 힘든 근무를 하면서도 국민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노력하는 해경들의 투철한 사명감과 희생정신을 우리 사회가 오랫동안 기억하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LG 의인상’을 수여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LG복지재단은 지난해부터 국가와 사회정의를 위해 자신을 희생한 의인에게 구본무 LG 회장의 뜻을 담아 ‘LG 의인상’을 제정해 수여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20명이 대상자로 선정된 바 있다.

Ʈ

목록